로그인 회원가입 X
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바나나몰 성인용품
19세 미만 나가기
  • 성인용품 바나나몰 대표 : 정윤하 (옐로우노벌티스)
    주소 : (온·오프라인점) 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 2496-4번지 IB타워 2
    주소 : (오프라인점)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31-29번지
    사업자등록번호 : 184-87-0090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0268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한규(webmaster@bananamall.co.kr)
  • 고객센터 온라인점 (의정부)
    전화 : 상품문의 · 전화주문1577-9848
    영업시간 : 평일 - 오전 9시 ~ 오후 7
    영업시간 : 토요일 - 오전 9시 ~ 오후 4
    영업시간 : (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무)
  • 고객센터 오프라인 매장
    청담점 (전화 : 02-549-5881)
    영업시간 : 월~일 오전 11:00 ~ 23:00
    의정부점 (전화 : 031-826-5881)
    영업시간 : 월~토 오전 09:00 ~ 23:00
    영업시간 : 일요일 오전 11:00 ~ 23:00
실시간 인기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2018091810:05 기준
1 리얼돌 -
2 리얼로다 핸드잡 2
3 명기의 증명 012 1
4 애널 3
5 버진루프 2
6 흡착 1
7 유두 -
8 새티스파이어 1
9 귀두 1
10 극상 생가슴 new
11 명기창생 -
12 우머나이저 2
13 오나홀 2
14 텐가 1
15 아네로스 2
16 피스톤 1
17 대물 -
18 콕링 1
19 니플 1
20 플러그 1
바나나몰 캐릭터
맨위로
브랜드 기획전
실시간 인기 검색어
2018091810:05 기준



0
댓글수
★쿠파 트립 느긋한 생체 유연벽★ [くぱぁトリップ] 전문가 리뷰!
2020-05-21 조회수 : 59


이번에는 매직아이즈의 「쿠파 트립 느긋한 생체 유연벽」을 사용해 보았습니다.

「쿠파아 트립」의 후속작이네요.

오나홀 업계의 혁신자라는 명예로운 칭호를 받으며 오나홀러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매직아이즈입니다만, 매번마다 참신한 오나홀을 발매하는 것은 아니고, 실용성을 중시한 평범한 오나홀이 섞여 나오기도 합니다.

1년 점쯤에 발매된 「쿠파아 트립」은 메이커 스스로 실용성 특화형이라고 말할 정도였고, 실용성을 중시했던 만큼 별점을 4개까지 받아냈던 오나홀이었습니다.

이번엔 이 실용성 특화형 오나홀 쿠파아 트립의 후속작으로 2개의 오나홀이 발매되었습니다.

생체 유연벽이라는 이름이 붙어 있길래, 전작의 소프트 타입인 줄 알았건만, 패키지 단면도의 완전히 다른 구조를 보니 후속 시리즈였나 봅니다.

전작으로부터 내부 구조와 경도, 본체, 내부 색상 모두 바뀐 쿠파아 트립 소프트 타입 생체 유난벽의 등장.

각각 다른 상체 텍스쳐가 심겨진 5개의 심을 융합하여, 뚫고 지나가는 듯한 무차원 체험을 즐길 수 있으며, 밀착면의 새로운 자극을 맛볼 수 있습니다.

내부 구조와 경도, 본체, 내부 색상 모두 바뀌어버렸으면 그냥 다른 오나홀이 아닌가 싶습니다만, 굳이 같은 시리즈로 통일해야만 했던 이유가 있었겠죠.

무게는 약 326g에 길이는 약 15.5cm입니다.

전작과 마찬가지로 톱니바퀴 장식이 들어가 있습니다.

전작은 새까만 색상이었습니다만, 이번엔 새빨간 색상으로 바뀌었으며 소재도 약간 부드러워졌습니다.

부드러워진 만큼 냄새와 기름기는 약간 신경 쓰일 수 있는 정도입니다.

입구는 단순한 구멍입니다.
입구를 벌려보니 약간 안쪽에 또 하나의 구멍이 보입니다.
내부 구조가 전작과 다르기는 합니다만, 기본 바탕은 비슷한 구조가 사용된 것 같습니다.

다만 이렇게 뒤집어서보니 실제 단면도가 어떻게 생겼을지 잘 상상이 안 될 만큼 텍스쳐가 어지접게 펼쳐져 있습니다.

그렇군.

단면도를 봐도 전혀 모르겠습니다.

전작의 구조로 보건대, 아마 5개의 봉을 비틀어놓은 구조가 바탕일 것이라는 생각은 듭니다만, 너무 복잡해서 뭔지 알아볼 수가 없는 수준이네요.

내부 소재는 외부 소재와 같거나 비슷한 정도이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편안하고 부드러운 삽입감입니다.

게다가 뭐랄까 잘 설명하기 어려운 삽입감으로, 주름이나 돌기로 표현할 수 있는 간단한 자극이 아니라, 좀 더 유기적이고 물컹물컹 엉켜오는 듯한 쫀득한 삽입감이었습니다.

부분부분 어떤 자극인지 확실히 알 수는 없었지만, 구멍 전체가 굴곡지고 끈적하게 조금 큰 주름 같은 무언가가 걸리는 등의 느낌이 있으며, 쫀득함을 품고 있는 저자극 계열로써 상당히 균형이 잘 잡혀 있는 오나홀이었습니다.

사실적인 삽입감과는 전혀 다르지만, 와인을 마셔본 적이 없는 그 옛날 와인의 맛을 포도 주스랑 비슷할 거라고 착각하고 있었던 것과 같이, 섹스 경험이 없는 사람이 상상하고 있을 꾸물꾸물한 그곳의 삽입감을 재현해놓은 듯한, 실제와는 다르지만 만화나 상상 속에서 생각했던 삽입감을 느낄 수 있었던 오나홀이었던 것 같습니다.

다만 특징적인 자극이나, 알기 쉬운 자극 부분이 없어서, 단순히 쾌감으로만 봤을 때 별 5개에 약간 닿지 못하는 별 4개 정도라는 생각이 들어, 80점이 약간 못 되는 별 4개를 줄 수 있겠네요.

오나홀 데이터

[저자극] ■■□□□ [고자극]

별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