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X
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바나나몰 성인용품
19세 미만 나가기
  • 성인용품 바나나몰 대표 : 정한규 (비앤앤컴퍼니)
    주소 : (온·오프라인점) 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 2496-4번지 IB타워 2
    주소 : (오프라인점)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31-29번지
    사업자등록번호 : 613-81-81924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0491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한규([email protected])
  • 고객센터 온라인점 (의정부)
    전화 : 상품문의 · 전화주문1577-9848
    영업시간 : 평일 - 오전 9시 ~ 오후 7
    영업시간 : 토요일 - 오전 9시 ~ 오후 4
    영업시간 : (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무)
  • 고객센터 오프라인 매장
    청담점 (전화 : 02-549-5881)
    영업시간 : 월~일 오전 11:00 ~ 23:00
    의정부점 (전화 : 031-826-5881)
    영업시간 : 월~토 오전 09:00 ~ 23:00
    영업시간 : 일요일 오전 11:00 ~ 23:00
실시간 인기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2018091810:05 기준
1 하프 리얼돌 2
2 전신 리얼돌 1
3 명기의 증명 013 1
4 흡입 5
5 딜도 머신 -
6 프레스티지 AV 달력 2
7 진동팬티 1
8 텐가 1
9 가슴 2
10 피스톤 3
11 애널 1
12 유두 2
13 토르소 오나홀 -
14 딜도 특가 할인 2
15 정조대 new
16 프레스티지 폴라로이드 1
17 리얼로다 -
18 귀두 1
19 플러그 1
20 페라홀 new
바나나몰 캐릭터
맨위로
브랜드 기획전
실시간 인기 검색어
2018091810:05 기준
포토후기
매우 만족스러운 토르소입니다
댓글 : 1
조회수 : 44,414
2024-02-26 23:18:37


이전에 사용하던 다른 토르소가 조금 아쉬워서 이번에 새로 구매해보았습니다. 다른 토르소들 중 화이트/살구색 피부색 재현이 너무 구린 것들이 많아서 걱정하면서도 평범한(?) 색감을 원해 화이트로 구매했는데, 다행히도 발색은 아주 자연스러웠습니다. 이 토르소의 특징 중 하나인 거대한 가슴 역시 매우 말랑말랑하니 만지는 맛이 있었습니다. 손이 꽤 큰 편임에도 한 손에 다 들어오지 않는 볼륨감이 성적 판타지를 훌륭하게 충족해주었습니다. 토르소 특성 상 무게가 상당한데, 그것만 좀 주의해서 사용하시면 아주 만족해서 사용하실 수 있을 것 같아요. 뼈대가 있다는 걸 감안하면 그렇게 못봐줄 무게감도 아니고요. 추천합니다.


평소에 할 때 유두를 만지작하는 편이라 손의 자유를 위해 구매해보았습니다. 일단 건전지가 아니라 충전식이라서 사용하기 편했고, 진동 패턴이 여러가지라 바꿔보며 사용하는 것도 좋았습니다. 진동 위주의 도구라 손가락으로 꼬집거나 빙글빙글 돌리는 것보다는 덜 자극적이지만, 잔잔하게 근질거리는 자극을 주어 또 다른 느낌이었습니다. 추천해요.


혼자서도 베개나 인형 등을 이용해 여러가지 자세로 즐겨보기 위해 구매했습니다. 사람이 착용하는 걸 상정한 제품이라 베개보다는 사람 모양의 인형 내지는 접을 수 있는 바디필로우에 사용하는 것이 조금 더 편했고요, 길이나 두께감은 적당한 편이었습니다. 결합 방식이 본체의 고정부를 걸어놓는 방식이라 다른 제품의 것을 바꿔서도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은데, 그 상태에서도 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면 좀 더 적극적으로 사용해볼 수 있을 것 같아요. 추천합니다.


애널 플러그가 조금 독특해보여서 구매했습니다. 일반적인 플러그보다는 조금 넣기 어려웠습니다. 중간에 플러그가 벌어지지 않게 조심해서 삽입하는 것이 필요했습니다. 하지만 넣고 나면 벌려지는 느낌 + 플러그의 구멍으로 보여지는 느낌이 합쳐져 감상이 다르게 다가옵니다. 좀 특이한 경험을 원하신다면 시도해볼 만한 것 같습니다.


이름대로 애널 삽입용으로 구매한 젤입니다. 그 동안 일반적인 러브젤만 사용했지, 애널 전용으로 나온 젤을 구매해본 것은 처음인데 꽤 괜찮습니다. 점도가 아주 꾸덕꾸덕한 것이 미끄러지는 감각을 전달하기에 좋았고, 반고체처럼 보이는 것이 신기한 경험이었습니다.









댓글1개의 코멘트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