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X
19금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에 따라 19세 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
바나나몰 성인용품
19세 미만 나가기
  • 성인용품 바나나몰 대표 : 정윤하 (옐로우노벌티스)
    주소 : (온·오프라인점) 경기도 의정부시 의정부 2496-4번지 IB타워 2
    주소 : (오프라인점)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31-29번지
    사업자등록번호 : 184-87-0090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0268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한규(webmaster@bananamall.co.kr)
  • 고객센터 온라인점 (의정부)
    전화 : 상품문의 · 전화주문1577-9848
    영업시간 : 평일 - 오전 9시 ~ 오후 7
    영업시간 : 토요일 - 오전 9시 ~ 오후 4
    영업시간 : (일요일 및 공휴일은 휴무)
  • 고객센터 오프라인 매장
    청담점 (전화 : 02-549-5881)
    영업시간 : 월~일 오전 11:00 ~ 23:00
    의정부점 (전화 : 031-826-5881)
    영업시간 : 월~토 오전 09:00 ~ 23:00
    영업시간 : 일요일 오전 11:00 ~ 23:00
실시간 인기 검색어
실시간 인기 검색어
2018091810:05 기준
1 리얼돌 -
2 리얼로다 핸드잡 2
3 명기의 증명 012 1
4 애널 3
5 버진루프 2
6 흡착 1
7 유두 -
8 새티스파이어 1
9 귀두 1
10 극상 생가슴 new
11 명기창생 -
12 우머나이저 2
13 오나홀 2
14 텐가 1
15 아네로스 2
16 피스톤 1
17 대물 -
18 콕링 1
19 니플 1
20 플러그 1
바나나몰 캐릭터
맨위로
브랜드 기획전
실시간 인기 검색어
2018091810:05 기준



0
댓글수
★우싯코★ [牛っこ] 전문가 리뷰!
2020-05-14 조회수 : 66


이번에는 토이즈하트의 「우싯코」를 사용해 보았습니다.

이름 그대로 소를 컨셉으로 한 오나홀이네요.

100년만 지나면 오나홀이 안 되어본 생물이 없지 않을까? 싶을 만큼 온갖 생물과 가공의 생명체들이 오나홀이 되고 있는 요즘 오나홀 업계입니다만

압도적인 거유를 갖고 태어난 소는 특히 야한 요소와 연관시키기 좋은 소재이기 때문인지, 지금까지 꽤 많은 오나홀이 발매되어 왔습니다.
역시 실제 소를 패키지에 싣는 무모한 짓은 할 수 없었던 모양인지, 소 무늬의 수영복에 귀까지 달린 수인 거유 캐릭터의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습니다.

-착즙

-A5 랭크의 궁극 소프트 사양

-초풍만

이 3가지 컨셉이 메인으로, 모두 소와 연관성이 있는 높은 싱크로율을 보이는 컨셉입니다.

약간 애매한 컨셉이 주를 이루던 토이즈하트의 오나홀 중에서는 상당히 알기 쉬운 제품이네요.

무게는 약 384g에 길이는 약 13.5cm입니다.

토이즈하트스러운 단순하고 두께감 있는 조형의 오나홀이네요.

버진 스킨이라는 소재가 사용되었으며, 역시나 토이즈하트스럽게 기름기는 적당~적은 편으로 냄새는 거의 느껴지지 않습니다.

단단함은 보통 정도로 A5 랭크의 궁극 소프트 사양이라는 표현 치고는 좀 단단한 게 아닌가 싶습니다.

두툼한 편이기 때문에 뒤집으면 이렇게 부풀어서버려서 디테일한 내부 구조는 알기 어렵습니다만, 두꺼운 주름이 나선 형태로 빙글빙글 둘러져 있는 모양이네요.
단면도로 보니 나선 주름의 굵기가 변화하며, 부분부분 주름과 작은 돌기들이 불규칙하게 배치되어 있습니다.
'대창과 같은 부드럽고 쫀득한 주름!'

여태껏 수많은 고기와 비교해서 삽입감을 설명해온 저로써는, 공식 설명문에 대창과 같은 부드럽고 쫀득한 주름이라는 표현이 나와 있으니 할 말이 별로 없어지는군요.

평범하게 기분 좋다.

만약 병아리의 암수를 구분하는 장인처럼 오나홀을 대충 좋고 나쁘고로 빠르게 처리해야만 하는 상황이라면, 자신을 갖고 좋은 쪽 바구니에 담을 수 있을 만큼 기본적인 쾌감 성능이 높고, 안정감 있는 삽입감과 사용감을 두루 갖추고 있는 오나홀이었습니다.

소재는 약간 단단한 편이었지만, 막상 넣어보면 그렇게 조임이 강하거나, 단단한 느낌이라거나, 자극이 높은 편은 아니었고, 보통~약간 부드러운 듯한 삽입감이었습니다.

다만 A5 랭크의 궁극 소프트 사양이란 말은 역시 너무 과장된 표현이었고, 이걸 보고 구매한 소프트 오나홀 매니아인 분들에게는 조금 자극적으로 느껴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간단히 말씀드리자면 주름 계열의 단순한 삽입감이라는 점은 틀림없겠습니다만

분명히 이런 대창과 같은 말캉말캉한 부드러움도 있고, 줄무늬 주름 같은 탱탱한 삽입감도 실제로 느껴볼 수 있었기 때문에, 대창이라는 표현에 반대할 만한 이유는 없었던 것 같습니다.

나선 구조이기는 하지만 비틀려 있는 느낌이 강하지 않았기 때문에, 약간 각져 있는 나선 형태를 페니스로 감지할 수는 있지만, 컨셉에서도 언급이 없는 것과 같이 그다지 체감되는 정도는 아니었습니다.

공식 설명에서 추천하는 것과 같이, 느긋하고 부드러운 자극과 탱글탱글한 약간 특수한 주름으로 천천히 쾌감을 높여가면서 사정을 기다리는 것이 가장 좋은 사용 방법이었습니다만, 오랜 시간 사용하게 되면 단순한 주름의 자극에 익숙해져 질려버릴 수 있기 때문에 마지막으로 뭔가 멋진 포인트가 하나만 더 있었으면 하는 아쉬움은 있었습니다.

별점은 5개를 주기에는 약간 모자란 별 4개 정도가 적당할 것 같군요.

오나홀 데이터

[저자극] ■■□□□~■■■□□ [고자극]

별점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