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나나몰 캐릭터
맨위로
브랜드 기획전
성인용품 마스터 클래스
쾌감의 무한 루프!?
남성도 얻을 수 있다!!
여성과 같은 오르가즘
단순히, 정자를 배출하는 일반적인 사정을 웨트 오르가즘, 정자를 배출하지 않는 경우를 드라이 오르가즘이라고 합니다.오르가즘의 남녀 비율을 살펴보면, 그 유지 시간이 짧고 도달한 뒤에 급격히 하강하는 남성에 비해, 여성은 그 폭이 크고 긴 것이 확인되어 있습니다.
단, 그 강도의 비교는 한 사람을 보고서 남녀를 비교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수치적인 비교에 지나지 않습니다. 남성에게도 여성과 같은 끊임없는 오르가즘을 얻게 할 수 있다면, 당신은 그 쾌감을 맛보고 싶다고 생각하시지 않겠나요?
남성과 여성의 오르가즘 비교
비부
남성만이 갖고 있는 전립선이란

전립선이라는 것은, 항문에서 안쪽으로 5cm 정도 들어간 위치에서 위쪽으로, 요도를 감싸듯이 위치하여, 그 크기는 대략 호두알 정도라 합니다.
항문에서 손가락으로 살짝 훑어보면 약간 부풀어올라있는 점으로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전립선은 유두와 마찬가지로 자극에 익숙해지는 것으로 그 존재감을 강하게 하는 특성이 있으며, 만지지 않아도 그 존재나 위치가 확인할 수 있게끔 됩니다.

전립선의 주된 역할은 해명되어 있지 않은 부분이 많다고 합니다만, 주로 성적 기능을 들 수 있습니다. 전립선은 정액의 일부인 전립선액을 분비하고, 정액 전체의 약 30%가 이 전립선액으로 이루어져있다고 합니다.

전립선 맛사지는 의학적 근거를 가진 치료행위라고 하며, 전립선 비대증 방지를 위한 맛사지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맛사지를 하는 것으로, 상당한 쾌감이 동반되기 때문에, 쾌락 플레이로서 즐기는 사람도 적지 않습니다.

전립선의 위치

단정적인 표현으로 말씀드리면, 체내의 정화, 하반신 강화에 좋다고 하며 "적절하고 올바른 맛사지의 범위" 내라면 하지 않는 것 보다 하는 것이 좋다고 하는 이유도 있습니다.

원래는 전립선 비대증이나 발기부전의 치료를 위해서 미국에서 비뇨기과 전문의가 개발한 의료기구. 현재에는 드라이오르가즘 유발기구로서 정착되어 있다.
강제적으로 에네마구라가 움직인다!
앙천!! 사정할 때까지 이어지는! 무한 루프의 쾌감♥

에네마구라를 사용하여 전립선 맛사지를 행하고, 한번 드라이 오르가즘을 얻어버리면, 무한 루프의 그 오르가즘을 에네마구라를 뽑을 때 까지 즐길 수 있다고 합니다. 장의 연동운동에도 영향을 주어, 에네마구라가 짧고 빠르게 움직여 전립선을 계속 자극하게 됩니다.

호흡법을 마스터하고, 자신에게 맞는 자세, 에네마구라의 종류를 찾아내어 즐기게 되면, 그 다음에는 에네마구라가 없어도 바이브 등으로 즐기는 것도 가능하게 되어, 최종적에는 성기에 손을 대지 않고도 오르가즘을 얻는다는 필살기를 습득하는 것도 꿈이 아닙니다.

갑자기 찾아오는 공포!
엄마가 들이닥치는 사태에 주의!?

자위라고 하면, 가족과 같이 살고 있는 사람이라면 큰 고민 거리. 다 빤 빨래를 가져와주거나, 간식을 가지고 들어오거나 하는 등, 갑자기 문이 열릴 가능성은 충분. 열쇠를 잠글 수 있는 방이라면 걸어두는 것이 제일 좋겠으나, 누군가 노크를 하는 소리를 듣고 허둥대며 문을 여는 것도 부자연스러운 것.
문 건너편에 의식이 반쯤 향해서 집중을 방해하는 것이 플레이면에서 마이너스가 될 것이지만, 언제 누군가 노크를 하더라도 대응할 수 있도록, 바로 입을 수 있는 넉넉한 사이즈의 팬티를 준비해 두는 것도 좋겠지요.

비밀이 얼굴에 쉽게 드러날 것 같은 사람이라면, 자고 있었어요~라고 어필할 수 있도록 방을 어둡게 하고, 자고 있었던 것 처럼 "뭐에요~?" 라고 하며 문을 열면, 표정도 안쪽의 상황도 어두워서 잘 안보이게 될지도 모릅니다. 이상적인 상황이라면, 밤에 가족들이 모두 잠든 다음이나, 집에 자기 혼자만 있을 때가 좋습니다. 또한, 갑자기 문이 열려 버리는 최악의 사태라도, 웨트 오르가즘이라면 다소 순간의 애드립 대처가 통할지도 모르지만, 드라이 오르가즘의 경우에는 에네마구라를 삽입하는 것도 있고, 시간이 걸리는 사전준비나 깊은 감정이입 등을 포함, 순식간에 멈추기 힘든 면이 있습니다.
거기다 장내에 들어가 있던 에네마구라를 급히 뽑아내거나, 당황하여 일어서다가 넘어지고 엉덩방아를 찧게 되면 장내를 다치게 될 위험이 있습니다. 시간과 정신면에서 여유를 갖고 행하도록 합시다.